한일합섬 온라인 쇼핑몰 오픈하고 B2C 사업 본격화
한일합섬 온라인 쇼핑몰 오픈하고 B2C 사업 본격화
  • 편집부7
  • 승인 2018.11.26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핑크퐁’ 캐릭터를 활용한 유아동 침구류 쇼핑몰 오픈
다양한 제품군을 추가하여 B2C 시장으로 외연 확장

그룹의 섬유제조 계열사 한일합섬이 온라인 쇼핑몰을 개설하고 B2C 사업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한일합섬은 자사의 공식 온라인 쇼핑몰인 HS mall(hs-mall.net)을 오픈했다고 26일 밝혔다. HS mall은 어린이들에게 인기가 높은 ‘핑크퐁’ 캐릭터를 활용한 한일합섬의 유아동 침구류 쇼핑몰이다. 한일합섬은 유아동 침구류 시장진출을 위해 지난 1월 글로벌 콘텐츠 기업인 스마트스터디와 정식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였다.

HS mall에서는 한일합섬의 프리미엄 유아동 침구류인 일체형 이불, 분리형 이불, 블랭킷(담요), 베개 4개 품목군에 총 41개 제품을 판매한다. 각 제품들에는 피부에 친화적인 원료인 HANILON AB+(한일론 에이비 플러스)를 사용하여 건강하고 안전한 항균기능을 더했다. 또한 국내 공장 생산으로 철저한 품질관리를 통해 제품의 신뢰성과 경쟁력을 높였다.

한일합섬은 기존의 B2B(기업 간 거래) 위주의 사업에서 HS mall을 중심으로 B2C(기업과 소비자 간 거래)까지 시장의 외연을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유아동 침구류에 향후 다양한 제품군을 추가적으로 선보이는 것을 검토 중에 있다.

한일합섬은 HS mall 오픈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모든 구매고객에게는 드립백커피를 제공하고, 회원가입시 할인쿠폰을 증정한다. 핑크퐁 베딩 블랭킷 체험단 모집과 5명 이상 공동구매시 추가할인 등도 마련했다.

한일합섬 관계자는 “핑크퐁 침구류는 항균, 소취, 보온성까지 갖춰 아이들에게 쾌적한 수면환경을 제공한다”면서 “기존 B2B와 대리점 영업 등 오프라인에 집중했던 전략에서 벗어나 자체 플랫폼을 구축하여 제품의 유통채널을 확대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일합섬은 지난 9월 섬유소재 전시회인 프리뷰 인 서울(Preview In SEOUL, 이하 PIS) 2018’에서 ‘핑크퐁과 상어가족’ 캐릭터를 활용한 프리미엄 기능성 유아동 침구류를 처음 선보인바 있다.

▶ (클릭) HS mall 바로가기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